선생님께서 너 그리고 싶은 걸 그리라고 하셨다. 우리집 찬장에 있는 수석과 화단의 꽃을 그렸다.
Layered Gallery